티스토리 뷰

 

 

 

 

죠스떡볶이의 3가지 신메뉴

짜빠떡볶이 4500원

범벅만두 3000원

떡또그 1500원의 먹어보았다.

 

 

 

 

 

 

 

원래 배달음식을 먹을까 하다가

쿨피스까지 더해서 푹 빠질 세트라고 쿠폰이 있어서

집 앞에 있는 죠스떡볶이에서 포장하고 돌아왔다.

 

 

 

 

 

 

 

 

포장 뜯다가 엉망진창이 되어서 ^ㅇ^
그릇으로 옮겨 담았다 

그래서 짜빠떡볶이가 잘 안 보이게 됨..

 

 

 

 

 

 

 

짜빠떡볶이는 전체가 짜장 소스는 아니었고

일반 떡볶이 소스+ 짜장 소스가 반씩 섞인 느낌에 

간짜장에 올라간 계란 프라이처럼 계란이 올려져 있다.

 

 

 

 

 

 

 

 

범벅만두는 4개에 3천 원으로

포장해서 집으로 들고 와서 살짝 식었는데도

겉에 있는 견과류와 함께 바삭한 맛이 강해서 

씹는 맛이 좋았던 만두

 

안에는 당면이 들어가 있고 크기가 생각보다 크다.

맵찔이한테는 매운 편이었는데 달달하면서

매워서 끝가지 다 먹을 수 있었다.

겉에 소스가 약간 양념감자 파우더 같은 느낌도 있고 나쁘진 않았다.

그런데 소스가 강하다 보니 보통 튀김류는 

떡볶이소스에 찍어먹고 그랬는데 

거기에는 어울리지 않는 편인 듯

 

 

 

 

 

 

 

 

그다음 떡볶이는 쫀득쫀득한 식감에 평소에 먹던

죠스떡볶이와 비슷하지만 위에 올려진 짜장 소스가

불맛이 살짝 나 매운맛을 중화시켜줘서

짜장맛을 좋아하는 사람이면 추천하는 메뉴

 

 

 

 

 

 

 

만두와 떡볶이를 번갈아가면서 매울 땐 

반숙 계란 프라이와 쿨피스를 입속에 마구 넣어주었다.

 

 

 

 

 

 

 

떡또그는 생각보다 실망을 많이 했는데

처음에는 핫도그 안에 떡이 들어있는 줄 알았는데

떡을 그대로 튀긴 듯했고, 이 지점만 그런 건지 모르겠지만

딱딱하고 떡이 오래되어 말라있는 상태 같았다.

맛은 바비큐 맛과 콘수프 맛 2가지가 있었는데

살짝 우마이봉 파우더와 비슷한 맛

 

 

 

3가지를 한꺼번에 먹으면 간이 3개다 강하기 때문에

짜다는 느낌을 받아서 다음에 주문할 때는 떡 또 그 대신에 

다른 메뉴를 고르고 싶다.

 

 

 

 

 

 

 

 

 

서면 롯데백화점 지하 2층에서 산 웅이네 김밥

지단 김밥, 참치김밥을 각 4000원으로 비싸다고 생각했는데

계란지단을 보니 살 수밖에 없었다.

 

 

 

 

 

 

 

기간을 보니 4/16일까지만 판매

저렇게 수북하게 쌓인 계란을 보니 홀린 듯 계산한 뒤

 

 

 

 

 

 

 

순서대로

지단 김밥 4000원

무말랭이 김밥 3000원

참치김밥 4000원

 

세트로 사면 10000원으로 3줄을 살 수 있었다.

 

 

 

 

 

 

 

 

같이 붙여놓으니 지단 김밥일 제일 큼

 

지단 김밥은 안에 가득한

계란과 청양고추가 같이 들어가 있어

심심할 수 있는 맛을 잡아주었다.

 

무말랭이 김밥은 처음에 우엉이 들어가 있는 줄 알았는데

먹어보니 무말랭이의 짭짤함이 느껴지는 맛 

 

 

참치김밥은 원래 제일 좋아하는 김밥이지만

마요네즈에 달달한 소스를 섞었는지 

김밥 겉면이 너무 달아서 당황스러운 맛이었다.

 

개인적으로 시그니쳐 메뉴인 지단 김밥이 제일 맛있었음

다시 먹을 기회가 있으면 지단 김밥만 사는 걸로!

댓글
댓글쓰기 폼